광고

“국민 여러분, 김해공항 확장으로는 안된다”

‘부·울·경 동남권 관문공항 검증결과 대국민 보고회’ 열린다

김석 기자 | 입력 : 2019/05/24 [08:38]
    부산광역시

[국토매일] 부산시는 오거돈 부산시장이 부·울·경 동남권 관문공항 검증단이 오는 27일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개최하는 ‘부·울·경 동남권 관문공항 검증결과 대국민 보고회’에 참석한다고 밝혔다.

부·울·경 지역 국회의원 11명이 공동 주최하고 부울경 검증단이 주관하는 대국민 보고회는 지난 4월 24일 부산시청에서 개최된 부울경 검증단 최종보고회에 이어 김해신공항의 문제점을 알리고, 동남권 관문공항을 염원하는 부·울·경 800만의 목소리를 전 국민에게 전하고자 마련된 자리다.

이날 행사에는 부·울·경 광역단체장들을 비롯해 부·울·경 국회의원 및 광역의회 의장과 부산·경남 광역 및 기초의회 신공항 대책위원장, 부산·경남 기초단체장, 동남권관문공항추진위원회 위원장 등 관계기관의 장과 각계 시민사회단체가 대거 참석할 예정이다.

본 행사에 앞서, 오거돈 부산시장은 송철호 울산시장, 김경수 경남도지사와 함께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실을 방문, 원내대표 및 최고위원들에게 김해신공항 불가 및 국무총리실 이관 촉구 의견과 검증단의 최종 결과보고서를 전달하고, 부·울·경 800만의 목소리에 대한 중앙당 차원의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요청할 것으로 알려졌다.

행사 후 전체 참석자들은 국회 경내에서 현수막·피켓 퍼포먼스 및 구호제창 등을 통해 동남권 관문공항 건설의 간절한 염원과 부·울·경 시·도민들의 단합된 의지를 나타낼 예정이다.

부산시 관계자는 “대국민 보고회를 통해 김해신공항의 심각한 문제와 동남권 관문공항의 필요성이 전 국민들께 알려질 것”이며, “부·울·경 800만의 염원이 전국으로 퍼져 나가, 공항문제가 조속히 국무총리실로 이관되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