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위즈블, ‘한국판 CES’서 블록체인 기반 결제 시스템 시연

유영민 과기부 장관, 위즈블 부스 방문 블록체인 관심 보여

박찬호 기자 | 입력 : 2019/01/30 [17:44]

유영민 과기부장관


[국토매일] 블록체인 전문 기업 위즈블(대표 유오수)29일부터 사흘간 서울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DDP)에서 열리는 '한국전자IT산업 융합전시회에서 블록체인 기반 결제 시스템과 전자처방전을 선보였다.

 

한국전자IT산업 융합전시회한국판 CES'로 불리며 이달 초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IT·가전 전시회 'CES 2019'에 참여한 국내 기업 중 분야별로 35개사의 핵심 제품과 혁신 기술을 전시한다.

 

블록체인 전문 기업으로는 유일하게 전시회에 참가한 위즈블은 ‘CES 2019’에서 호평을 받았던 순수 블록체인 기반 결제 시스템인 위즈블페이와 함께 이번 전시회에서 블록체인 기술 기반의 의료 전자처방전을 처음으로 공개했다.

 

유영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은 개막 첫날 위즈블 전시 부스를 별도 방문하여 전자처방전과 블록체인 기반 결제 시스템에 대한 설명을 청취하고 시연도 보았다.

 

유 장관은 일반인들이 블록체인을 이해하기에는 아직 어려운 기술이다라며 좀 더 쉬운 용어로 설명하고 체험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유 장관은 위즈블 관계자들에게 여러 가지 질문을 하며 애로사항을 듣는 등 블록체인 산업에 많은 관심이 있음을 내보였다.

 

한편 CES 2019에서 한국 블록체인 기술의 잠재력을 세계인들에게 각인시키며 큰 관심을 모았던 위즈블의 기술력이 이번 전시회에서도 많은 관람객들의 이목을 끌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