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위즈블, 충남대학교병원과 블록체인사업 업무협약체결

블록체인 기반 전자처방전 전달 시스템 구축

박찬호 기자 | 입력 : 2019/01/23 [18:17]

 

 



 

[국토매일] 블록체인 전문 기업 위즈블(대표 유오수)은 충남대학교병원(병원장 송민호)22일 충남대학교병원 행정동 3층 세미나실에서 전자처방전 시스템에 대한 블록체인 시범사업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두 기관은 전자처방전 전달, 제증명 발급 등 블록체인 기반의 자동화된 진료정보 전달 시스템을 구축하게 됐다.

 

이로써 전달과정의 비효율성을 줄이고 데이터 위·변조 등 발생 가능한 문제를 미리 예방할 수 있는 모니터링 체계를 갖추게 된다.

 

업무협약의 주요 내용은 의료정보의 블록체인 솔루션 개발 협력 블록체인 기술의 고도화와 그 편의성을 추구하기 위한 협력 의료산업에 있어 블록체인 기술이 선도적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협력 지적 재산권과 제반 정보 확보 협력 등이다.

 

환자의 의료 데이터는 민감한 개인 정보를 담고 있는 경우가 많아 상당한 수준이 보안이 요구돼 왔다. 또 환자의 생명과 직결되는 만큼 위·변조가 발생하면 치명적인 사고로 확대될 수 있다.

 

게다가 워낙 데이터가 방대하기 때문에 관리 비용도 만만치 않았다. 이러한 측면에서 블록체인 기술은 의료계의 미래 화두로 꼽혀 왔다.

 

문영철 CTO(최고기술책임자)“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 기반 기술인 블록체인은 여러 산업에 적용될 수 있다면서 특히 데이터에 대한 높은 신뢰성과 보안성이 요구되는 의료 분야에서 블록체인의 장점이 가장 효과적으로 드러날 것으로 생각한다고 했다.

 

이어 데이터 위·변조의 가능성까지 원천 차단하는 새로운 솔루션을 만들어 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위즈블은 올 18일부터 4일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에서 독자적인 블록체인 플랫폼 ‘BRTE(블록체인 실시간 생태계)’를 선보였다.

 

이는 기존 블록체인의 한계로 지적돼 왔던 낮은 거래처리 속도를 획기적으로 끌어올렸다는 점에서 주목을 받았다. BRTE를 기반으로 한 결제 시스템 위즈블페이도 공개했다. 위즈블은 이를 통해 가상화폐를 이용한 결제를 실생활에서 가능케 할 계획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