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서울시, 50+세대의 사회참여 지평 확대를 위한 포럼 개최

2018년에 이루어진 50+정책과제 연구의 성과를 공유하고 토론하는 자리 마련

박찬호 | 입력 : 2018/12/07 [10:16]
    한국정책학회 동계학술대회 프로그램 “안심사회 구현을 위한 정책적 접근” 프로그램 구성안
[국토매일] 2018년 한 해 동안 이루어진 50+정책연구의 결과를 공유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한국정책학회와 공동기획으로 ‘2018년 50+정책개발포럼’을 7일 오후 1시 서울여자대학교 50주년기념관에서 개최한다.

‘중장년층 사회참여 지평확대’를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50+정책개발포럼은 두 개의 세션으로 나누어 50+세대에 대한 총 4가지의 연구 결과를 발표한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이번 포럼을 통해 연구 과제를 보완한 후 최종연구 보고서를 관련 기관에 배포하고, 향후 유관기관과의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50+세대에 대한 연구 활성화를 도우며 정책의 효과적인 확산통로를 발굴할 예정이다.

서울시50플러스재단 김영대 대표이사는 “지금의 50+세대는 단순히 복지의 수혜자가 아니라 더 나은 세상을 만드는데 기여할 수 있는 사회적 자본이다”라며 “50+세대의 가치를 사회적으로 확산하는데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정책적 기반을 만드는 데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