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농촌진흥청, 지역 주민과 함께 하는 명품 교육 운영

15일 ‘청년 모험가’ 이동진·24일 법륜 스님 초청 강연

백지선 기자 | 입력 : 2018/10/12 [10:45]
    농촌진흥청
[국토매일] 농촌진흥청이 지역 주민과 함께 하는 시간을 마련하고자 ‘도전과 용기’·‘위로와 치유’를 주제로 특별 강연을 하는 ‘명품 교육’을 운영한다.

먼저, 15일에는 ‘청년 모험가’로 알려진 이동진 씨가 농촌진흥청 농촌인적자원개발센터 강당에서 ‘나는 선택하고 선택이 길을 만든다’를 주제로 특강을 한다.

영화 ‘고삐’의 제작자이자 작가로도 활발하게 활동 중인 이 씨는 다채롭고 폭넓은 경험으로도 유명하다.

히말라야 K2 등정, 울진-독도 240km릴레이 수영 횡단, 아마존 정글 마라톤 222km 완주, 미국 6000km자전거 횡단, 몽골 초원 2500m 승마 횡단 등 도전을 즐기며 느낀 점을 대중에게 전하고 있다.

이어 24일에는 농촌진흥청 종합연찬관에서 지친 마음을 달랠 지혜를 얻을 수 있는 법륜 스님의 강연이 열린다.

이번 강연은 ‘행복한 대화’를 주제로 청중의 질문을 받고 답변하는 형식의 ‘즉문즉설’로 진행한다.

교육은 무료이며, 관련 문의는 농촌진흥청 역량개발과 교육지원팀으로 하면 된다.

농촌진흥청 김사균 역량개발과장은 “다양한 문화·교육 프로그램을 개설해 지역 주민과 소통하는 기회를 만들고, 전북혁신도시 활성화를 위해 다각적으로 노력하겠다.”라며,

“11월에도 지역 주민을 위한 또 다른 교육이 열릴 계획이니 많은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