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동작구, 어르신 인권의식을 키운다!

박찬호 | 입력 : 2018/10/12 [10:01]
    동작구
[국토매일] 동작구가 오는 16일 오후 3시부터 동작노인종합복지관에서 ‘찾아가는 어르신 인권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노인인권에 대한 이해와 가치 공유를 통해 어르신 스스로 권리의식을 키우고 인권침해를 사전에 예방하고자 마련됐다.

‘존엄하게 산다는 것’이라는 주제로 ‘김대심’ 서울시 인권교육 전문강사가 강단에 서며, 시대별 금지곡을 통해 인권에 대한 기본이해를 높이고 노인인권 침해사례를 통해 대처방안을 함께 살펴볼 예정이다.

참여대상은 관내 복지관을 이용하는 어르신 60여명으로 교육 참여도를 높이기 위하여 동작노인종합복지관에서 찾아가는 방문교육으로 진행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감사담당관 또는 동작노인종합복지관으로 문의해 안내받을 수 있다.

민영기 감사담당관은 “갈수록 노인인구와 노인학대 사례가 증가함에 따라 노인 권익증진에 대한 관심이 절실하다”며 “앞으로 어르신들의 인권이 존중받는 동작구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