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안전하고 살기 좋은 농촌 만들기농협과 경찰이 힘을 합친다

- 경찰청과 농협중앙회 간 업무협약 체결

백지선 기자 | 입력 : 2018/09/14 [14:35]
    협력사업별 세부추진계획
[국토매일] 경찰청은 안전하고 살기 좋은 농촌 만들기를 위하여 14일 농협중앙회 대강당에서 농협중앙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경찰청과 농협중앙회는 지난 2012년부터 농촌지역 범죄예방, 농기계 교통사고 예방 등 농촌 안전 확보를 위한 공동의 노력을 기울여 왔다.

이번 업무협약은 그간 이루어졌던 경찰청과 농협중앙회의 협력을 확대하여 공동체 치안활동을 강화하고, 양 기관의 사회공헌 활동을 촉진함으로써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정부혁신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공동체 치안 활성화, 농업인 실익 제고, 전국동시조합장선거 불법행위 근절 등 3개 분야에서 다양한 협력 사업을 전개해 나가기로 했다.

민갑룡 경찰청장은 “이번 업무협약이 농촌을 더욱 안전하고 살기 좋은 곳으로 만드는 계기가 될 것이며, 양 기관 간 협업이 민·관 협업의 모범사례가 될 수 있도록 발전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병원 농협중앙회 회장은 “앞으로 경찰청과 긴밀한 협력체계를 유지하면서 농업인들이 안전한 환경 속에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