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시범사업 추진 등 한중 산업단지 실질적 협력 시동

제2차 한중산단 차관급 협의회 개최

한성원 기자 | 입력 : 2018/06/14 [11:40]
    산업통상자원부
[국토매일]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 12 중국 상무부와 '제2차 한중산단 차관급 협의회'를 중국 염성에서 개최했다

한국은 김창규 산업부 신통상질서전략실장이, 중국은 가오 옌 상무부 부부장이 수석대표로 참석했다

차관급 협의회는 한중 경제협력의 전초기지 역할을 할 한중산단 조성사업을 논의하기 위한 정부간 협력채널로서, 금번 회의는 작년 12월 韓中 정상회담 이후 보다 구체적 성과를 위해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신산업 클러스터 조성 시범사업 추진 등 실질적 협력방안을 합의했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다.

차관급 협의회를 통해 한중 양국은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신산업 클러스터 조성 시범사업 추진, 한중 투자협력기금 실행방안 마련, 장기 협력과제 발굴 공동연구 추진 등에 대하여 합의했다

김창규 실장은 국장급 실무회의는 내년 3월 서울, 차관급 협의회는 내년 6월 새만금에서 개최하고, 시범사업 혁신 프로젝트를 구체화하는 차원에서 한국과의 협력방안을 강구하기 위해 가오옌 부부장을 대표하는 투자사절단의 방한을 초청하는 등 협력채널을 지속하는 한편, 내년 국장급·차관급 회의시 양국은 공동 연구결과를 공유하고 시범사업의 구체적 내용을 발표하는 등 한중산단을 실질적인 양국 경제협력의 선도모델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나갈 계획을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