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김부겸 행안부장관, 제38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 참석

5.18특별전시관 관람 및 5.18기념재단 신임 이사장 환담

백지선 기자 | 입력 : 2018/05/18 [11:48]
    행정안전부
[국토매일] 김부겸 행정안전부장관은 18일 국립 5.18민주묘지에서 열린 제38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한 후, 이낙연 총리, 보훈처장, 유족대표들과 함께 민주열사 묘역을 참배했다.

이어, 김 장관은 옛 전남도청 민원실을 방문하여 5.18민주화운동 당시의 미공개 영상을 시청하고, 5.18민주화운동을 포함, 일제강점기부터 촛불시위까지의 지역민의 저항과 민주화 운동 관련 사진 및 기록물 등을 관람했다.

이 자리에는 이철우 5·18기념재단 신임 이사장도 함께 했다.

그간 이사장 선출방식과 운영 등을 둘러싸고 5·18기념재단과 갈등을 겪었던 광주 시민단체들이 4월말 갈등을 봉합하고 광주광역시를 포함, 공동으로 구성한 ‘이사장 추천위원회’에서 이철우 목사를 신임 이사장으로 추천했다.

이철우 목사는 1980년대 후반부터 노동자 및 사회적 약자를 위한 꾸준한 인권 활동을 해 왔고, 시민단체와의 소통도 활발하여 5.18기념재단 이사장 적임자로서 이사회에서 만장일치로 최종 선출됐다.

김부겸 행정안전부장관은 이철우 신임 이사장과 광주 시민사회의 의견을 반영하여 재단의 사회적 구심력을 강화하고, 재단 운영 활성화 등을 위한 5·18기념재단 발전방안에 대하여 논의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