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 우수한 형질의 나무 선발

백지선 기자 | 입력 : 2018/05/18 [11:12]
    채종원 조성 및 육종 관계자 수형목 선발 방안을 위한 검토회의
[국토매일]산림청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는 지난 17일 센터 채종원 조성 및 육종 관계자 수형목 선발 방안을 위한 검토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육종전문가 및 관계관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도 수형목 선발대상인 산벚나무와 잎갈나무의 수형목 선발방법 및 클론증식 방안과 기후변화 대응 및 밀원수종 등 수요가 증가하는 특용수에 대하여 심도 있는 논의를 하는 자리였다.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는 산주들이 선호하고 조림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수종들에 대해'채종원 조성·관리 중장기 추진계획'을 수립하여 2030년까지 우수종자를 생산하는 채종원을 지속적으로 확대 할 계획이다.

김종연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장은 “이번 수형목 선발 논의 결과를 토대로 채종원을 조성하여 우수종자를 전국에 보다 많이 공급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