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연령별 맞춤 교육 강화” 구로구, ‘찾아가는 주민 안전교육’ 확대

내달부터 11월까지 재난안전, 응급처치, 교통안전 등 생애주기별 교육 진행해

박찬호 | 입력 : 2018/05/18 [11:14]
    “연령별 맞춤 교육 강화” 구로구, ‘찾아가는 주민 안전교육’ 확대
[국토매일]“언제, 어디서나 교육이 필요하면 달려갑니다!”

구로구가 ‘찾아가는 주민 안전교육’을 실시한다.

구로구는 “재난 대응 능력을 강화하고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찾아가는 안전 교육’ 사업 대상을 어린이 중심에서 벗어나 전 연령대의 주민으로 확대한다”고 18일 밝혔다.

교육은 내달부터 11월까지 직능단체, 경로당, 노인복지 시설 등 주민 대상으로 진행된다.

어린이와 주민은 지진, 화재 등 재난안전과 응급처치 교육이, 어르신은 낙상사고 등 생활안전, 재난안전, 응급처치, 교통안전 등 생애주기별 맞춤교육으로 운영된다.

교육을 원하는 이는 각 동주민센터를 통해 신청하거나 구청 도시안전과로 전화 접수하면 된다.

한편 ‘안전 행복 도시 구로’ 만들기 사업도 추진한다.

구로구는 재난 시 행동요령 등을 담은 안전수첩을 제작해 배부한다. ‘안전 수첩’은 재난유형별 대처법, 응급상황 시 대처법, 서울안전앱 소개와 이용방법, 비상 상황 시 연락처 등을 담고 있다.

매월 안전점검의 날(4일)을 맞아 각 동별 주민 대상으로 서울안전앱 이용 방법, 시민행동 요령 리플릿 배부 등 다양한 캠페인 활동도 펼친다.

구로구 관계자는 “교육과 안전 수첩 등을 통해 주민들의 대응능력과 안전 의식이 높아지길 바란다”며 “재난 상황 실시간 알림과 위치기반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는 서울안전앱도 안전을 지킬 수 있는 유용한 길라잡이다”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