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덕후 최현석, “피규어 1000여개 정도 있어”

백지선 기자 | 입력 : 2018/04/17 [16:45]
    KBS
[국토매일]‘피규어 덕후’ 최현석이 자신의 남다른 ‘덕력’을 자랑해 화제이다.

이는 KBS 2TV 퀴즈프로그램 ‘1 대 100’에서 언급한 것으로, 이날 MC가 “알아주는 피규어 덕후라고?” 질문하자, 최현석은 “고전 초합금, 고전 프라하 전문이다”며 “몇 백개에서 천개 가까이 된다”고 대답해 100인들을 놀라게 했다.

이에 MC가 “값어치 생각하시고?”라고 재차 질문하자 최현석은 “즐기는 덕후 생활도 좋지만, 후일 어려울 때 자산화 할 수도 있지 않겠냐”며 최근 “이것들을 팔아서 아이언맨으로 갈아타고 있다”고 변치 않는 덕심을 밝혀 100인들을 폭소케 했다.

한편, KBS ‘1 대 100’의 또 다른 1인으로는 가수 UNB 준이 출연해 5천만 원의 상금에 도전하며 100인과 경쟁했다.

과연 최현석은 5천만 원의 주인공이 될 수 있을지! 최현석이 도전한 KBS ‘1 대 100’은 17일 밤 8시 55분에 KBS 2TV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상좌담회 기획탐방 정책대담
[200호 특집] 안전정책 지상좌담회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