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LH,지역균형발전 지자제 지원 플랫폼 구축을 업무협약

박찬호 기자 | 입력 : 2019/09/20 [17:02]

 

▲     © LH 사진

 

[국토매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전국 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와 함께 '지역균형발전 지자체 지원 플랫폼'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지난 19일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세 기관은 국가균형발전 정책에 부응하고 인구감소, 고령화 등 지역 사회의 문제를 개선하기 위한 협업체계를 구축하고자 이번 협약을 체결하게 됐다.

 

이번 협약체결 대상인 지역균형발전 지자체 지원 플랫폼은 국토공간의 계획 및 개발, 활용에 경험이 풍부한 LH가 지역균형발전지원센터를 설립해 전문 인력을 지자체에 직접 파견하고, 지자체 현안사업 컨설팅 제공 등을 통해 지자체를 지원하는 체계다.

 

협약에 따라 균형위는 정책 반영 및 행정 지원을, 협의회는 지자체 대상 플랫폼 홍보 및 참여 유도를, LH는 플랫폼 구축 및 운영관리 등을 맡는다.

 

LH 관계자는 "플랫폼은 올해 11월 지자체 수요조사를 시작으로 하여 전문인력의 파견 및 컨설팅 지원 등이 진행되며, 향후 지자체의 희망 여부에 따라 파견인력 및 컨설팅 횟수 등을 확대해 나갈 예정"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