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22일 광안대교 보행 개방 행사 전면취소

제17호 태풍‘타파’주말 부산지역 직접 영향

김석 기자 | 입력 : 2019/09/20 [13:37]
    ‘2019년 9월 광안대교 개방 시범운영’ 행사 취소 안내물

[국토매일] 부산시는 오는 22일 일요일 개최 예정이었던 광안대교 보행 개방행사를 전면 취소했다.

이번 주말 부산지역이 제17호 태풍 ‘타파’의 직접적인 영향권에 들면서, 행사 당일인 22일 강한 바람과 많은 비가 예보됨에 따라 부득이하게 행사 취소를 결정하게 됐다.

부산시 관계자는 “주말 태풍의 영향으로 참가자 안전을 위하여 부득이하게 광안대교 시범개방 행사를 취소하게 됐다”며 “행사 참여를 계획하셨던 시민여러분들께서는 양해해주시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