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건설근로자공제회 신임 이사장에 송인회 전 극동건설 대표

박찬호 기자 | 입력 : 2019/04/10 [18:29]

 

▲ 송인회 건설근로자공제회 신임회장     © 국토매일

[국토매일] 건설근로자공제회는 11일 제8대 이사장에 송인회(66) 전 극동건설 대표이사가 취임했다고 밝혔다.

 

송 신임 이사장은 고려대 법대를 졸업하고 서울시립대에서 행정학 박사 학위를 받았으며, 한국전력기술 사장, 한국전기안전공사 사장, 극동건설 대표이사 회장 등을 역임했다.

 

공제회 측은 송 신임 이사장이 공기업, 준정부기관 등 공공기관의 전문 경영인으로서의 경험과 건설근로자에 대한 깊은 이해를 바탕으로 건설근로자의 고용개선과 복지증진을 위해 앞장설 적임자로 평가된다고 전했다.

 

특히 극동건설 대표로 재임하며 현장 근로자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근로환경 개선에 힘쓰는 등 건설근로자의 복지향상을 위해 각별한 노력을 기울였다고 알려졌다.

 

송 이사장은 공제회가 건설근로자의 고용 안정 및 생활 향상을 위한 다양한 역할을 수행하여 궁극적으로 건설근로자가 우리 사회에서 존중받는 전문직업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