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부산 아파트 경관 조명 작업하던 50대 일용직 근로자 추락-치료중 사망

연합뉴스 | 기사입력 2024/05/28 [15:45]

부산 아파트 경관 조명 작업하던 50대 일용직 근로자 추락-치료중 사망

연합뉴스 | 입력 : 2024/05/28 [15:45]

▲ 사고(PG) (사진 = 연합뉴스)  © 국토매일


[연합뉴스] 부산의 한 아파트에서 보수공사를 하던 50대 일용직 근로자가 추락한 후 병원에서 치료받다가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8일 부산시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1시 50분께 부산 해운대구 한 아파트 옥상에서 경관 조명 작업을 하던 50대 A씨가 추락했다.

 

A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받았으나 2시간여 만에 숨졌다.

 

이 남성은 일용직 근로자인 것으로 알려졌다.

 

고용노동부는 해당 아파트에 작업 중지 명령을 내리고, 사고 발생 원인과 산업안전 보건 위반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