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 도시재생사업 군포 당동 ‘당말 멀티파크’ 5월 준공

주민참여형 여가공간 및 생활밀착형 체육시설 등이 복합된 공원 공간 제공

이민정 기자 | 기사입력 2024/04/18 [15:16]

경기도 도시재생사업 군포 당동 ‘당말 멀티파크’ 5월 준공

주민참여형 여가공간 및 생활밀착형 체육시설 등이 복합된 공원 공간 제공

이민정 기자 | 입력 : 2024/04/18 [15:16]

▲ 당말 멀티파크 조감도 (사진 = 경기도)  © 국토매일


[국토매일 = 이민정 기자] 경기도는 군포 당동 도시재생사업 거점시설인 ‘당말 멀티파크’가 5월 준공 예정이라고 18일 밝혔다.

 

2020년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에 선정된 군포 당동 도시재생사업은 ▲상생드림플라자 조성 ▲역전도랫길 테마가로 조성 ▲3·31 만세광장 조성 ▲당말 멀티파크 조성 ▲주민역량강화 프로그램 운영 등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에 준공하는 ‘당말 멀티파크’는 군포시 당동 779번지에 지하 2층, 연면적 2118.3㎡ 규모로 건립될 예정이다. 

 

이 멀티파크에는 공영주차장, 생활밀착형 체육시설 및 주민참여형 화단과 쉼터가 조성된다. 공영주차장은 군포역 인근 주차장 부족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지하 2층 규모로 지하 1층 23면, 지하 2층 26면 총 49면의 주차 공간이 제공된다.

 

‘당말 멀티파크’가 완공되면 생활밀착형 체육시설과 주민참여형 화단·쉼터 조성, 부족한 주차 공간 확보 등의 시설로 주민 만족도 향상과 지역 상권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태수 경기도 도시재생과장은 “당동은 오랜 역사와 문화자원을 갖춘 지역으로, 이를 고려해 재생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면서 “지속가능한 재생사업이 되기 위해서 지역주민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도는 도내 원도심 쇠퇴지역 활성화를 위해 시군, 도시재생지원센터와 협력해 정부 도시재생 공모사업에 지난해까지 전국 최다인 66곳이 선정되는 성과를 달성했다. 경기도는 경기도형 도시재생사업 13곳을 더해 79곳에서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