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용인서 축사 지붕 보수작업하던 50대 추락해 숨져

연합뉴스 | 기사입력 2024/04/17 [17:55]

용인서 축사 지붕 보수작업하던 50대 추락해 숨져

연합뉴스 | 입력 : 2024/04/17 [17:55]
 

▲ 경기 용인동부경찰서 전경 (사진 = 경기남부경찰청)  © 국토매일


[연합뉴스] 경기 용인시의 한 축사에서 지붕 보수작업을 하던 노동자가 추락해 숨지는 사고가 났다.

 

17일 경기 용인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3시 30분께 용인시 처인구의 한 소 목장에서 지붕 보수작업을 하던 50대 A씨가 5.5m 아래로 추락했다.

 

A씨는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결국 숨졌다.

 

경찰은 A씨가 지붕에 올라가 작업하던 중 채광창 일부가 파손되면서 추락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용인, 추락, 사망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